The Cynical Felix.

isdead.egloos.com

포토로그


isdead: The Cynical Felix.
by 이즈데드


게임 몰입의 증거 Insights & Ideas

게임에 몰입하면 어떤 행동을 하게 될까?

평소에 주장하는 '게임 몰입의 증거'와도 같은 특정 행동들을 모아보았다.

  • 손톱 끝이 하얘질 정도로 버튼을 강하게 누른다.
  • 캐릭터가 움직이는 방향으로 몸을 기울인다.
  • 무의식적으로 감탄사(또는 효과음)을 입 밖으로 내뱉는다.
  • 게임 속 캐릭터와 대화한다. 주로 훈수(?)를 두거나 화(???)를 내는 경우가 많다.
  • 얼굴 근육의 긴장을 푼다. 입 벌리고 있는 모습이 일반적.
  • 어깨에 힘이 들어간다. 결과적으로 상반신이 웅크린 자세가 되어버린다.
  • 최대한 편한 자세로 점점 바뀐다. 눕거나, 화면 쪽으로 몸을 웅크리거나…

개인적으로는 손가락에 힘이 들어가는 것을 순간 몰입의 가장 확실한 증거로 보고 있는 편. 그래서 이런 심리를 끌어내는 게임을 높게 평가하는 편이다.

이 외에 또 어떤 증거들이 있을까?


덧글

  • 데지코 2011/03/12 18:08 # 답글

    죄송합니다만,
    저건 그냥 아주머니들 초 인기 드라마 볼때 일어나는 일반적인 현상과 크게 다르지 않다고 보입니다만
  • 이즈데드 2011/03/12 18:14 #

    말씀하신 내용대로라면 드라마 시청의 몰입과 게임의 몰입이 비슷한 특징을 가지고 있다고 보면 되는거겠죠.
  • 펑키보이 2011/03/12 18:18 # 삭제 답글

    게임 속 캐릭터와 대화하는 것은 몰입을 넘어선 것 아닌가요 ㅋㅋㅋ
  • 이즈데드 2011/03/12 18:21 #

    몰입의 다양한 단계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
    깊이, 시간, 환경에 따라 다양한 단계로 나뉘어지는 것 같습니다.
  • 데지코 2011/03/12 18:19 # 답글

    일반적인 단방향성을 지니는 미디어의 몰입특성과
    게임이라는 양방향성 몰입특성을 분리해서 생각하시라는 이야깁니다.
    게임도 미디어라 겹치는 부분이 있습니다만, 겹치는 부분이 있으면 그게 바이어스로 작용해서 몰입이라는 것을 확인하기 힘들게 되겟지요
    즉 게임이라는 특성에 의해 발생하는 양상을 분리해 내셔야 할듯합니다
  • 이즈데드 2011/03/12 18:24 #

    말씀하신 부분은 게임의 인터렉티비티에 한정해서 몰입을 정의하라는 뜻이신 것 같은데, 그런 의미로 정리한 리스트는 아닙니다.
    일단 이 글은 디테일한 분류를 하기 전에 간단히 드래프트로 정리한 내용 정도로 이해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소도둑 2011/03/12 19:08 # 답글

    오늘 헬던전을 도는데, 난이도가 매우 어려움이 떴어요.
    그냥 한번 해볼려다가, 코인을 3개쓰고나서 정신차리고 28호 넨마스터 인형을 소환했어요. 그런데 이 넨마스터 인형 씹새끼가 넨가드를 치지 않고 맨주먹으로 헬몹한테 달려들어요. 체력은 바닥에서 왔다갔다, 레미를 빨았다가 HP포션을 빨았다가 빵을 빨고 그러는데 이새끼는 끝까지 넨가드를 안치네요. 전 모니터앞에서 외쳤죠. "씨발! 넨가드! 넨가드를 치라고 씹새끼야" 하지만 이 넨마스터 새끼는 끝까지 헬몹한테 달려들어 이제 죽을려고 하고 있었어요. 다급해진 저는 채팅창에 쳤죠. "넨가드", "넨가드 ㅆㅂ"

    전 오늘 4번째 경우를 겪었군요.
  • 이즈데드 2011/03/13 00:36 #

    아주 적절한 사례군요...
  • 루미스 2011/09/20 00:17 # 삭제 답글

    포탈하면서 weeeeeeeeeeeeee를 외치게 되는 것과 같겠군요(?)
  • 오즈라엘 2011/10/29 19:16 # 답글

    갑자기 전기를 차단하면 난폭해진다 ㅎㅎㅎ
  • FlakGear 2012/06/12 10:30 # 답글

    1. 몸을 기울일 뿐아니라 3D 게임의 경우... 특히 툼레이더같은거할땐 주인공 시선 돌려볼때 덩달아 올려다보는 게 있죠.

    2. 몰입은 본능적단계인듯 합니다. 본능적 단계에서 지속적 실패시 이성으로 돌아오고... 그때부터 꼼수를 찾게 되더군요. 그 이상 단계는 게임의 패턴과 타이밍을 파악하고 이제 어떤 상황이든 어떻게 해야할지 알게되고 그때부터 목적없어도 그냥 낄낄대며 즐기는(...) 사실 그게 더 재밌는 게임이라 생각합니다(...)

    3. 적에게 계속 죽으면 캐릭터에게 한풀이를 하지만, 스토리나 컨셉상 적이 더 찌질이같고 뭣 같은 성격이고 암튼 열라 빡치는 적이면 적에게 열불이 돌아가더군요. 전 그제서야 수많은 개발자들이 적들의 성격을 왜 적답게 하는지를 깨달았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